강남룸 달림

글쓴이 admin 날짜

강남룸 오랜만에 글을 남기네요.

는 지금까지 100번이상은 다닌거 같습니다.

전 구좌가 좋으면 구좌의 만 보고 다니는 편이라

가 넘 좋아 글을 남깁니다.

초저녘은 다른업소에서 이상하게 생긴애들 앉혀 그럭저럭 예의상 2방보고 2부시간에 방문했습니다.

나름데로 고수필을 풍기고 방에 입성하였습니다.

5분후 들어오시고 어떤 스타일의 언냐를 찾냐길래

술도 한잔했고 좋은 언냐 부탁한다고 했습니다.(속으론 일요일이라 기대도 안했죠)

왈 자기가 잘노는애 추천해드리고 앉혀도 되겠냐고 그러더군요..

강남룸 그래서 그래라 했습니다.

5분후 제 스타일에서 60%만 비스하길래 그냥 그럭저럭 생겨서 앉혀습니다.

근데 이언냐 대~~박!! 가 교육을 잘 시킨건지 아님 언냐가 가 몸에 베었는지

뱀처럼 꽈리를 틉니다..

제가 물었죠..? 는 @ 없는걸로 아는데 혹시나해서 물어봅니다.

너@ 되는 언냐냐? 왈 오빠 나 돈받곤 안해 돈주고 하지 그럽니다.ㅋㅋㅋ

싸가지까지 된년 참 제대로 된년 에서 만나봅니다.

는 다른 구좌들처럼 청바지에 모자쓰지 않고

정통 구좌들처럼 옷을 항상 깔끔히 입습니다. 셔츠로요.

전 항상 그랬죠 가 싼이유가 있구나 하고요. 복장을 보면 사람을 알수 있잔아요.

오랜만에 가서 클럽 보다 더 재미있게 놀고

구좌 도 맘에 들고 하여 몇글자 적어봅니다.

회원님들도 경기 어려운데 힘들게번돈 내상당하지 마시고 즐하시길 빌겠습니다.

강남룸 이상 허접 기행기 엿습니다.

카테고리: 미분류

0개의 댓글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