강남란제리룸 썰

글쓴이 admin 날짜

큰일마치고 나니 오랫동안 봉인한 달림의 기운이 내 몸을 감싸는데..

하도 오래동안 안달리다보니 어디다 전화할대도 없고 그래도 만만한 한테 전화를 하니 반갑게 대해주네요

콧바람쌔면서 강남란제리룸 도착하니 8시조금 넘네요…

여자 분냄새 맞아본지도 얼마나 됬는지 옆에 지나가는 여인들만 봐도 불끈불끈 ..

역시나 그렇듯 가 밀빵하는 여인을 앉히고… 제가 초이스를 안합니다.

가 밀어주는 애들한테 워낙 재미를 많이 본지라ㅋㅋ

여인들 그렇게 와꾸 나쁘지않고 잘받아주고해서….

몇마디 후 술몇잔 오고가고 입술맟춤 하면서 노래도 몇곡하고

둘이서 연인처럼 웃으면서 두타임보내고 집에왔습니다…

강남란제리룸정신없이달릴때는 몰랐는데

한동안 쉬면서 멀찍이서 바라보니 어떻게 노는게 정말 즐거운지 한번 생각하게되네요..

조용히 이야기하면서 연인처럼 살며시 뻐뻐하는것도 꾀 괜찬은거 같네요…

오랫만에 본 도 예전그대로네요….

언제 또 달릴지는 몰라도 강남란제리룸 즐거운 시간이였습니다

카테고리: 미분류

0개의 댓글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